본문 바로가기

짧게 쓰기/연습장

산골 블로그 새해를 여는 글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바누아투의 새해 풍경. 블루팡오님 블로그에서 퍼 왔습니다. 이번주에 블루팡오님이 인간극장 KBS2 7시 30분에 출연하시고 있습니다. 멋진 바누아투의 자연과 블루팡오님을 만나보세요.]

서른살이 되는 새해는 특별할줄 알았는데 새해가 시작되도 특별한 감흥도 없고 평소처럼 자고 일어났습니다.

그러나 현실적인 압박감이 슬슬 생기며 앞으로 피부로 닿을 것 같습니다.

블로그를 시작했던 2007년은 컴퓨터만 알았던 저에게 '따뜻하면서도 냉혹한 세상'에 눈을 뜨게 해준 깨달음의 도구였습니다.

모처럼 블로그를 시작했던 동기와 초심을 생각해 보았는데 바로 ‘독서와 글쓰기’ 였습니다.

2007년 초 어느날 책을 읽었는데 대장장이가 망치로 쇠담금질을 하듯 굳어진 내 생각을 망치로 완전히 부셔버리더니 좀더 크고 넓은 생각으로 단단하게 만들어 주는 기분 좋은 경험을 하였습니다.

저는 정리되지 않은 쓰레기 같은 고민을 많이 하고 있었는데, 어느날 글로 정리를 했더니 쓰레기 같은 고민이 멋진 글 작품으로 탈바꿈 되었으며 고민도 사라졌습니다.

이런 놀라운 경험을 계속 하기 위해 블로그를 시작했습니다. 제가 블로그를 시작한 동기와 초심은 바로 ‘독서와 글쓰기’ 능력을 발전시키는 것이었습니다.

그러나 몇 개월이 지난 지금, 제 블로그는 독서 블로그 라고 하기도 그렇고, IT개발자 블로그 라고 하기도 그렇고, 시민운동 하는 블로그라고 하기도 그렇고, 글을 잘 쓴다고 하기도 그렇기도 하여 여러가지로 애매하게 되었습니다.

그래서 블로그를 시작했던, 글쓰기를 좋아했던 동기와 초심으로 돌아가 내 블로그와 서른살이 되는 나에 대한 온갖 복잡한 생각들을 글로 깔끔하게 정리하여 좀더 낳은 미래를 준비해야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그래서 당분간은 메타블로그를 의식한 글을 떠나 저와 제 블로그에 대한 여러 생각들을 글로 정리할 예정입니다.

책, 글쓰기, 사람, IT개발자, 힙합, 블로그 등의 내가 좋아하는 태그에 대하여 작년을 결산하고 올해를 준비하는 글을 쓸 예정입니다.

지금까지 미흡한 글을 읽어주셔서 감사드리며, 블로그에 대한 생각을 깔끔하게 정리하여, 깔끔하면서도 구독자께 도움되는 블로깅을 계속 할 테니 지켜봐주시길 바랍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

태그

  • BlogIcon 박민철 2008.01.01 18:58

    와... 블루오팡님... 그분이었군요!
    저는 무심결에 채널 돌리다가.. 정말 멋진 삶을 살고 계신 것 같아서..
    그저 멍하니 쳐다보기만 했는데...
    신기하네요.. ^^

    산골소년님도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

  • BlogIcon 토토 2008.01.01 20:40

    인간극장을 통해서 블루팡오님을 뵙겠군요 ㅎㅎ

    산골소년님~
    블로그를 우찌 운영하든 자유니께로 부담갖지 말고 꾸러갑시다.
    여기서 저기서 새로운 다짐으로 글올라오는 것을 대하노라니
    촌아낙 토토는 부담스러워서 몸둘바를 모르겠나이다.
    늘 미흡함에도 불구하고 제 멋에 취해서 즐기고 있는 제가
    반성을 해야하나 말아야하나 고민되거든요^^
    저같은 못난이도 있어야 조화롭지 않을까요 ㅋㅋㅋ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BlogIcon 산골 김저자 2008.01.03 12:52 신고

      토토님 오랜만에 뵙습니다. 안녕하세요.
      자유롭게 운영하는게 좋다는것을 저도 느끼는데
      그 속에 도움되는 글을 쓰고 싶다는 생각입니다.

      그나저나 너무 겸손하십니다.
      조언과 격려 고맙습니다.
      토토님도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 ^

  • BlogIcon sketch 2008.01.01 20:59

    산골소년님도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모든 영역에서 달인이 되어가시는 것 같아요.
    08년도 멋진 일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 BlogIcon echo 2008.01.01 21:20

    서른살이 된 새해엔 아직 별다른일이 제게도 없네요,

    며칠전만 해도 꼭 무슨일이 일어날것만 같아서 발을 동동 굴렀는데;;
    실상은 아녔다는;;ㅋㅋㅋ

    멋진 30대의 시작이 되는 한해였으면 좋겠네요^^
    건강하세요,.몸도 마음도^^v

    • BlogIcon 산골 김저자 2008.01.03 17:36 신고

      아직 별다른일이 없어서 곧 좋은일이
      생기실것 같습니다.

      아~ 그러고보니 에코님 블로그에는 항상
      좋은일만 생기는군요.

      오프라인에서도 항상 좋은 일만 생기길
      바래요.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 ^

  • BlogIcon 미친병아리 2008.01.01 22:18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BlogIcon 대네브 2008.01.02 01:26

    서른살 축! 그래도 만으로 하면 아직 서른 아니니까 조금 마음은 놓이겠군 ㅋ
    내가 서른살될때가 떠오르네 서울에 올라와 얼마 안되었을 때였지
    흑석동 꼭대기 다 쓰러져가는 자취방에서 인터넷도 안되고 티비도 없고
    라디오 들으며 서른의 새해를 맞았던 슬픈 기억이.. ㅠㅠ
    와 벌써 이렇게 지나버렸네 그래도 그땐 희망이 아주 많아서 현실은 우울하지만
    이불속에 누워서 밝게 웃었던 기억이 난다.
    2008년은 모두가 어쩌면 잃어버렸을지도 모를 희망이라는 단어를
    생각하면서 살아보자구

  • BlogIcon 2008.01.02 09:53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올 한해도 멋진 글 부탁해^^
    동헌이도 이제 서른살이니 ㅋㅋ 인생에 황금기라고 할수있네.
    축하해.

  • BlogIcon Magicboy 2008.01.02 11:13

    멋진 30대를 만들어가시길 바랍니다~^^
    전 아직... 28년 6개월.. ... 쿨럭,...-_-a..
    (너무 처절하게 버티는건가요..훗.. )

    • BlogIcon 산골 김저자 2008.01.03 20:13 신고

      저는 28년.. 몇개월인지 계산하다가
      귀찮아졌습니다. ^ ^;

      매직보이님 동갑 블로거가 꽤 계셔서 반갑습니다.
      매직보이님도 멋진 30대를 만들어가시길 바랍니다. ^ ^

  • BlogIcon Bluepango 2008.01.02 11:34

    너무 부담 갖지 마요.
    나처럼 아무 생각없이 재미있게 하는 사람도 있어요.
    그냥 편하게 재미있고 즐겁게....
    올한해에는 스트레스 덜 받고 웃으며 행복하게....
    화이팅입니다. ^ ^

  • BlogIcon mongnee 2008.01.02 12:48

    신년에도 좋은 글 부탁드릴께요.^^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BlogIcon 열심히 2008.01.02 14:42

    산골소년님~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올해도 멋진 글 기대하겠습니다.
    그리고 항상 행복한 일만 생기시길 빌께요. ^^

  • 맛짱 2008.01.03 13:01

    산골조카님 새해 복 많이 받으삼요~^^
    좋일 많이 생기는 2008년 이 되길요~^^

  • BlogIcon 러브네슬리 2008.01.03 13:54

    늘 많은 기대를 하고 있답니다 ㅎㅎ
    그리고 늘 기대를 충족 시켜주고 계시구요 ^^

  • BlogIcon 실비단안개 2008.01.03 22:07

    헌해나 새해나 저는 사는 방식이 마찬가집니다.
    새해라고 특별한 계획도 없고, 그저 하루의 삶에 충실하자 -
    가능하면 밥은 하루 세끼 모두 챙기는 방향으로 하자 -
    너무 소박한가요?

    깊이 고민하지 맙시다!!^^